View Single Post
2008-07-24, 07:44 PM   #11
nicke
Senior Member
 
nicke's Avatar
 
Registered: Jul 2006
My Mac: Intel iMac 24"/ MacBook Pro 13"/ Intel Mac mini/ iPod Classic 160G/ iPod nano blue/ 23" cinema display/ Apple TV/ iPhone 4
Posts: 366
오프라인
인용:
foma 님이 쓰신 글 글 보기
오픈웹 공인인증서 재판정에서 원고측 김기창교수님이 조롱과 비난을 이용해 변호를 진행해나갔고, 재판부도 사용자들의 비판때문에 감정적으로 웅크려 이런 판단을 내렸다는 증거를 제시해주시기 바랍니다.
인용:
fyzixx 님이 쓰신 글 글 보기
foma님의 바람을 재청합니다.

"소송"이라는 것 자체가 정식 절차를 통해 정책(이든 뭐든)이 잘못되었음을 설득함으로써 변화를 이끌어내려는 행위 아닌가요? 여기에서 갑자기 이 노력이 우월의식을 통한 조롱과 윽박지름의 동치가 된다는 주장을 잘 이해하지 못하겠네요.
음...제가 보기엔 v2park님이 하신 말씀은 이번 소송을 두고 논하시는게 아닌 것 같은데요?

이번 소송과 재판 결과와는 상관없이, 더 거시적인 관점에서, 공인인증서 같은 것이 나타나게 된 근본원인을 얘기하시는 것 같습니다.

"보안을 위해서"라는 명목으로 active x를 몇겹씩 덕지덕지 붙여가면서(마치 아파트 현관문에 자물쇄를 대여섯개씩 달아놓는것과 비슷한 이치 아닌가 생각해봅니다) 최대한 책잡힐일 없도록 하려는 공무원 사회의 무사안일주의가 공인인증서가 나타나게된 근본원인이 아닌지, 그리고 그러한 공무원들의 무사안일주의에는 우리의 책임도 조금은 있는 것 아닌지를 생각해보자는 취지로 이해됩니다만..

적어도 제가보기엔 v2park님의 글에서 이번 소송제기 자체에 문제가 있었다는 내용은 전혀 없는 것 같습니다.
__________________

10% luck, 20% skill
15% concentrated power of will
5% pleasure, 50% pain
And 100% reason to remember the name


nicke 님께서 2008-07-24 07:47 PM 에 수정하셨습니다..
  Reply With Quote